코로나로 끝나지 않는 집콕 생활! 지겨우신가요? 여기, 집에서 손쉽게 따라할 수 있는 활동을 소개하는 집콕 클래스 촬영 현장을, 착한안테나가 찾았습니다.

단풍잎으로 거리가 노랗게 물든 가을 중순에 접어든 10 24. 서초구 자원봉사센터에서 오후 1시에 김명자 캠프장님의 사랑의 쌈지봉투 만들기 촬영을 진행하였습니다. 김명자 선생님은 서초전문봉사단의 간사이자 캠프장이며, 재난재해분야에서 활동하고 계십니다. 김명자 캠프장님이 손수 만드신 알록달록한 리본들이랍니다. 참 예쁘죠?

 

알록달록한 리본들

 

촬영 준비 중인 촬영팀

촬영 팀이 분주하게 촬영 준비를 하고 있는데요, 간단한 촬영 같아 보여도 조명과 카메라, 마이크 등 필요한 장비가 많았답니다. 최적의 구도를 찾기 위한 세심하게 작업 중인 촬영팀의 모습! 전문가 포스가 느껴지지 않나요?~ 

 

쌈지봉투를 만들고 있는 김명자 캠프장님

"사랑의 쌈지봉투 만들기" 클래스에서는 A4색종이 한 장과 리본을 묶을 띠, , 가위, 양면 테이프 등 간단한 재료만으로도 아주 예쁜 쌈지봉투를 만들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었습니다. 순서를 찬찬히 알려주셔서, 멀리서 보아도 머릿속에 그 과정이 저절로 그려졌답니다.

 

완성된 쌈지봉투

! 완성된 쌈지봉투입니다. 정말 예쁘지 않나요? 주는 사람도 받는 사람도 마음이 풍성해질 것 같은 봉투랍니다.

이렇게 정성스럽게 만든 쌈지봉투를 판매한 수익금을 청소년 장학금에 사용한다고 하니, 마음이 더 따뜻해집니다.

 

정리수납 클래스

바로 이어서 오후 3시에는 정영숙 콩알 봉사단장님이 진행하는 "정리수납" 클래스를 촬영하였습니다. 콩알 봉사단은 집안 정리가 필요한 가정에 방문하여 정리를 도와주는 봉사단입니다. 코로나로 집에 있는 시간이 늘면서, 집을 정리하는 것에 관심이 커지는 추세에 발맞춘 콘텐츠였답니다.

 

정리수납 클래스를 진행하고 있는 콩알봉사단 정영숙 봉사자

콩알봉사단의 정영숙 선생님은 여러 교육에 대한 경험을 쌓은 바가 있어 전문 방송인처럼 아주 매끄러운 진행 실력을 보여주셨답니다. 설명이 귀에 쏙쏙 잘 들리니 우리도 손쉽게 따라할 수 있겠네요!

 

2면 접은 두꺼운 이불(아래)과 4단 접은 얇은 이불(위)

정영숙 단장님은 이불과 양말을 깔끔하게 갤 수 있는 방법을 알려주셨습니다. 저도 지켜보면서 여러 가지 꿀팁을 얻어왔는데요, 두꺼운 이불을 갤 때는 2면 접기, 얇은 이불은 4면 접기를 해서 면적을 달리한 다음 그에 맞춰 쌓으면 안정적으로 보관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일반적인 방법으로 접은 양말(아래)과 네모 모양으로 접은 양말(맨 위 하얀 상자)

 

또 양말을 갤 때는 한쪽 방향으로 놓은 다음 뒤꿈치를 접어서 3등분한 다음 위의 양말만 가운데로 접고, 발목 쪽은 둘 다 가운데로 접어 남은 아래 양말의 윗부분을 발목 고무줄에 넣으면 깔끔한 네모 모양이 완성된다는 생활의 지혜!

 

 

집콕클래스 촬영 중인 정영숙 콩알 봉사단장님

아직 모르시겠다고요? 정영숙 선생님이 아주 친절하게 설명하신 영상을 기다려주세요! 영상은 "서초재능TV"에서 볼 수 있습니다. 11~12월에 걸쳐 업로드가 될 예정이니 좋아요와 구독! 부탁드립니다. 집콕 클래스는 집콕이 끝나는 날까지 계속 됩니다~ 쭈~욱!

 

유튜브 바로가기 아래 클릭!

www.youtube.com/channel/UCEnHHrNEvtx2NRrknhLizsw

 

서초재능TV

 

www.youtube.com

 

 

 

 

 

[글/사진 착한안테나 9기 신하솔]